메일보내기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메일보내기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3,806 1153 통계카운터 보기   관리자 접속 --+
Name   신종인
Subject   곱게 늙는 것은 축복입니다
곱게 늙는 것은 축복입니다

모든 사람은 행복하게 살고, 곱게 늙고 싶은  
소망을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마음대로 안 되는 것이 행복이고  
곱게 늙는 것입니다.  
 

행복과 곱게 늙는 길에 걸림돌은 욕심이고  
원망이며 분노입니다.

나이 많아서 욕심과 분노에 매이지 않고,  
곱게 늙어갈 정답을 찾는 것은  
개성이 다른 각 사람의 몫일 수밖에 없습니다.
 

삶의 기본문제를 우선 스스로 해결해야 합니다.  
병마에 시달리지 않을수 있는 건강과 먹고 사는
문제의 고민에서 벗어나서 자신을 슬기롭게
다스릴 정신적 능력이 있어야 곱게 늙을 수 있는
기본이 구비됐다고 볼 수 있습니다.
 

늙음을 긍정하고 나이 듦이 저주가 아닌
축복으로 받아드리고 진심으로 감사하는 마음을  
가져야 곱게 늙어갈 수 있는 길에 한걸음  
가까이 가게 됩니다.
 

과한 욕심은 늙은이를 비참하게 만들고
감사가 주는 만족과 평화를 모르게 하며,  
행복의 길을 막고 늙음의 깊은 신비가 주는  
오묘한 즐거움에서 점점 멀어지게 합니다.

늙은이가 품고 있는 원망과 분노도  
사람을 병들게 하고 불행한 늙은이가 되는  
중요한 원인입니다.
 

모든 잘못을 남에게 돌리며 한을 품고
평생 억울해 하며 용서하지 못하고 있는 것도  
역시 근본적으로 곱게 늙어갈 수 없게
만드는 길입니다.


사랑과 감사와 만족은 곱게 늙어 갈 기초
심성을 만들고 세상을 아름답게 보게 하며
늙은이를 행복하게 만드는 슬기로운 방법입니다.

아름다운 삶의 완성을 위해서는 곱게 늙고
행복하게 살아야 합니다.
 

영겁(永劫)의 시간속에서 오직 한번 허락한
소중하고 귀한 시간을 원망과 분노와
미움으로 소비하고 과한 욕심으로 자신을
계속 닥달하는 것은 어리석은 일입니다.

늙어갈수록 생활을 더욱 간결하고 소박하고
검소하게 하며 유유자적 마음의 여유를 가지고
사는 것은 은혜와 축복입니다.
 

진정 오늘까지 살아 있음에 감사하며 만족하고
즐거워하며 행복하게 살아야 합니다.

늙음은 축복이고 축제입니다.  
진정 모든 것을 사랑하고 감사하며 행복하게
살아서 곱고 멋지게 늙어가는 것이 자연의
섭리(아프거나 병에 걸린 몸을 잘 조리함,
대신하여 처리하고 다스림)고, 하늘의 큰 뜻에
순응하는 것임을 알아야 합니다.  
 

늙은이는 더욱 행복하게 살아야 하고
곱게 늙어야 합니다!..  

옮겨온 글

게시물을 이메일로 보내기 프린트출력을 위한 화면보기
DATE: 2018.09.10 - 18:00

27.35.40.227 - Mozilla/5.0 (Windows NT 10.0; WOW64; Trident/7.0; rv:11.0) like Gecko

Name   E-Mail   Password

 이전글 59회 이정복 동기 맥가이버 주머니칼 200개 기증
 다음글 3분기 3반 모임결과 알림
글남기기삭제하기수정하기답변달기전체 목록 보기

체크된 항목 한꺼번에 보기
3806Simple view중앙한마당 . 고희연  참석 신청자 명단 [1] 집행부 2018.09.19 53
3805Simple view9월29일 졸업50주년및 고희연 참가신청 [6] 집행부 2018.09.12 191
3804Simple view59회 이정복 동기 맥가이버 주머니칼 200개 기증 집행부 2018.09.11 93
3803현재 읽고 있는 글입니다.곱게 늙는 것은 축복입니다  신종인 2018.09.10 51
380220180903_200120.jpg [4.4 MB] 다운받기Simple view3분기 3반 모임결과 알림 오준환 2018.09.06 84
38011536020776670.jpg [171 KB] 다운받기Simple view"3.1독립운동 책원지비" 사진입니다 [1] 집행부 2018.09.04 110
3800Simple view하반기 동기회 행사 일정이 확정됐습니다 집행부 2018.09.02 139
3799Simple view2018. 9. 1  정기산행 후기 59산악회 2018.09.02 77
3798Simple view9월 정기산행 알림 [2] 59산악회 2018.08.21 170
3797Simple view3분기 3반모임 알림 오준환 2018.08.18 98
3796도봉옛길_1.JPG [76 KB] 다운받기Simple view8. 4(토)  8월 정기산행 겸 보신산행 후기 [1] 59산악회 2018.08.04 185
3795Simple view[부고]  김학로 모친 별세 [1] 집행부 2018.08.01 69
3794Simple view연회비 납부 확인 바람 [2] 총무 2018.07.30 120
3793Simple view연회비  납부  부탁드립니다. 집행부 2018.07.26 81
3792Snap1-vert.jpg [56 KB] 다운받기Simple view8월 정기산행 알림 [7] 59산악회 2018.07.25 141
3791Simple view59회의 활동 관련 기사들이 계우회보에 실리다 [1] 집행부 2018.07.16 127
3790Simple view[ 부고] 59회 유중식  모친 별세 [1] 총무 신... 2018.07.12 83
3789Simple view7월 정기산행 후기 [3] 59산악회 2018.07.08 157
378820180608_141701.jpg [1.8 MB] 다운받기Simple view어퍼 무스탕 트레킹 [3] 溪雲 申... 2018.07.02 115
378720180527_054941.jpg [1.7 MB] 다운받기Simple view다울라기리써키트-2 溪雲 申... 2018.07.02 56
378620180516_093652.jpg [3.4 MB] 다운받기Simple view다울라기리써키트 -1 溪雲 申... 2018.07.02 62
378520180526_101807.jpg [3.8 MB] 다운받기Simple view칠십 老童들의 다울라기리BC및 어퍼무스탕 트레킹 [1] 溪雲 申... 2018.07.02 87
3784Simple view'장서윤' 씨를  찾습니다 [4] 총무 신... 2018.07.01 134
3783내무반.jpg [53 KB] 다운받기Simple view7월 정기산행 알림 [4] 59산악회 2018.06.27 142
3782Simple view개교 110주년 중앙교우 문화의 밤을 마치고 집행부 2018.06.19 137
체크된 항목 한꺼번에 삭제/복사/이동 하기
체크된 항목 삭제 체크된 항목 삭제
체크된 항목 이동 체크된 항목 이동
체크된 항목 복사 체크된 항목 복사
현재페이지가 첫페이지 입니다. 다음페이지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끝페이지
글남기기 새로고침
이름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제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내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 메인화면으로 돌아가기

게시판에 글 쓰는 방법

되돌아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