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일보내기

이름검색
메일보내기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메일보내기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메일보내기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3,783 1152 통계카운터 보기   관리자 접속 --+
Name   신종인
Subject   인생 70대가 인생에서 제일 좋은 때이다
인생 70대가 인생에서 제일 좋은 때이다


금년 97세인 김형석 전 연세대교수
작가 박완서 박경리는 인생을 다시 되돌린다면
언제가 좋을까? 라는 질문에
공통적으로 70대를 말하였다
오늘의 노인은 어제의 노인이 아니다
보기에도 좋고 건강하다


미국 시카고대학의 저명한 심리학 교수인
버니스 뉴가튼(Bernice Neugarten)는
75세까지는 아직 노인이 아니다


젊고 건강한 신중년
또는 젊은 고령자 쯤으로 해석한다
일본에서는 이세대를
액티브 시니어(Active Senior)라고 부른다
新感覺高齡者 남의 돌봄이 필요 없는
건강한 연장자라는 의미다

인생 70은 막바지가 아니다
새마음으로
오히려 새로운 설계가 필요한 시기다
앞으로의 2~30년을 어떻게 살것인가?
생각해 보아야 한다
2~30년은 웬만한 사람들의 한 인생일수도 있다
대부분의 노년들은 나이가 들어가면서
이미 지나간 젊음을 아쉬워하기만 했지
다가오는 시간에 대하여
보람있게 맞이할 생각을 못한다

인생 70대의 나이는 年老한 나이가 아니다
자신이 늙었다 인정하는 사람이 늙은이다
그러면 언제가 인생에서
가장 행복을 느끼는 시기일까?

영국의 작가 겸 교수인 루이스 월포트의
You're Looking Very Well"이라는 책에 의하면
연령이 높은 사람이 행복지수가 높다고 한다
나이가 들수록 행복한 이유에 대해 그는
노년에 나이가 들면서 자기 시간을 충분히 이용
생각을 할 수 있는 시간이 생긴다며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더욱 더 매진할 수 있게 되기 때문에
행복지수가 전 생애 중 가장 높다고 설명했다

또 다른 연구에 따르면 놀랍게도
인생의 황혼기에 접어든 74세에서
삶의 행복도가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인생 70대는 결코 인생 쇠퇴기가 아니다
오히려 경륜이라는 지혜가 가장 왕성할 때다

또한 다가오는
죽음에 대한 철학이 확고히 서 있을 때다
그래서 오히려 두려움이 없는 시기다
연구진에 의하면
이 나이는 사회적 책임감이나
경제력에 대한 부담감이 덜하고 이전 삶에서
맛보지 못했던 자기 만족의 시간이
더 많아지는
자유로운 시기이기 때문 이라고 한다

독일과 미국 연구진은
공동으로 성인 남녀 21,000명을 대상으로
그들이 얼마나 행복하게 살고 있는지를 조사했다
조사결과 10대~40대까지는
행복도가 그다지 높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추세는 46세까지 이어지다가
74세가 되면서
행복도가 높아지기 시작한 것으로 조사됐다

20대와 30대에서는 결혼해서 가족을 이루고
집을 사야 하고, 자녀교육을 시키고
사업을 성공시켜
돈도 모으고 승진도 해야하는 압박감 때문에
스트레스를 많이 받으므로 행복도가 낮게 나타났다

어떤 논문에서 연구진은 행복도가
다르게 나타난 데 대해 이런 결론을 내렸다
젊은 층에 비해 나이든 사람들은 삶에 대해 더
감사하게 생각하는 경향을 보이기 때문일수있다


또 노년층은 사회 상호작용에서
감정적 측면을 더 강조하는 경향이 있다
또한 그들의 경험을 통해서 얻은 만족감을
감성적으로 기억하고 있기 때문이다

중년과 노년은 결코 초라한 쇠퇴기가 아니다
그들은 죽음을 맞이할 준비를 한다
그래서 그만큼 여유가 있다
하루하루를 더 충실하게 인생을 살아갈 수 있다

따라서 건강이 뒷바침해 주고 생활비에 걱정이
없어야 하지만 70대는 인생 최대의 행복감을
느끼면서 살아갈 수 있다

70대는 인간이 지닌 경험과 지식을 통해 쌓은
경륜을 통해 얻은 최고의 지혜가 발휘될 때다
그리고 인생에서 생기는 문제들을
긴 안목으로 바라볼 수 있는 나이다
유유자적하며 물 흐르듯 구름 넘어가듯
자기가 하고 싶은 일을 즐기며
마음대로 할 수 있으니 얼마나 행복한 나이인가?


== 카페에서 고유한 좋은 글 ==

게시물을 이메일로 보내기 프린트출력을 위한 화면보기
DATE: 2018.02.01 - 19:22

211.47.98.26 - Mozilla/5.0 (Windows NT 10.0; WOW64; Trident/7.0; rv:11.0) like Gecko

Name   E-Mail   Password

 다음글 부    고
글남기기삭제하기수정하기답변달기전체 목록 보기

체크된 항목 한꺼번에 보기
notice추억의 수학여행 참가신청자 [7] 公知欄 2018.04.26 1398
3783Simple view개교 110주년 중앙교우 문화의 밤을 마치고 집행부 2018.06.19 60
3782Simple view부    고 [2] 동기회 2018.06.18 125
3781Simple view승 계룡 동기 처 별세 서 상빈 2018.06.17 76
3780Simple view부고 유가용 2018.06.17 78
3779Simple view동창 주소록 고쳐주세요 경지비 2018.06.15 64
3778Simple view59회 졸업 50주년 및 고희 기념 추억의 수학여행기 [5] 권대우 2018.06.13 157
37772018 수학여행 동기들 얼굴... 75.jpg [9.8 MB] 다운받기Simple view추억의 수학여행 사진- 동기들 얼굴 모음 [1] 윤진호 2018.06.11 125
3776Simple view추억의 수학여행 사진 2  윤형기 2018.06.11 107
3775Simple view결혼 축하에 대한 감의의말씀. 성혁진 2018.06.10 63
3774Simple view☞ 결혼 축하에 대한 감사의말씀. 성혁진 2018.06.10 52
3773Simple view추억의 수학여행 영상  &  사진 윤형기 2018.06.10 94
3772Simple view"추억의 수학여행" 경비보고 한순현 2018.06.10 92
3771Simple view개교 110주년 중앙교우 문화의 밤  초대 [6] 집행부 2018.05.31 229
3770Simple view추억의 수학여행 일정표(필독) [1] 한순현 2018.05.29 253
3769Simple view추억의 수학여행 추진위원장 한순현입니다. 한순현 2018.05.29 137
3768Simple view6월 정기산행 미실시 알림 59산악회 2018.05.28 42
3767Simple view부    고 동기회 2018.05.17 193
3766Simple view運動을 通한 健康 管理 어떻게 해야하나 신종인 2018.05.12 81
3765Simple view[혼사] 성혁진의 장남 (6월 9일, 土, 오후 1:30) [1] 집행부 2018.05.10 159
3764Simple view[혼사] 최원효의 장녀 (5월 26일, 土, 오후 2시) [1] 집행부 2018.05.09 121
3763IMGP2149-vert.jpg [63 KB] 다운받기Simple view5월 정기산행 후기 [2] 59산악회 2018.05.06 118
3762Simple view주소변경 김대식 2018.05.03 69
3761Simple view3-7상반기반창회 [1] 이두형 2018.04.30 122
3760수서역.jpg [38 KB] 다운받기Simple view59산악회 5월 정기산행 알림 59산악회 2018.04.25 107
3759Simple view59동기회 졸업 50주년 찬조금 모금 결과 보고 집행부 2018.04.22 282
체크된 항목 한꺼번에 삭제/복사/이동 하기
체크된 항목 삭제 체크된 항목 삭제
체크된 항목 이동 체크된 항목 이동
체크된 항목 복사 체크된 항목 복사
현재페이지가 첫페이지 입니다. 다음페이지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끝페이지
글남기기 새로고침
이름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제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내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 메인화면으로 돌아가기

게시판에 글 쓰는 방법

되돌아 가기